티스토리 뷰

각종정보/인터넷 정보

겨울철 자동차관리

블루스카이 블루world 2016.12.15 14:30

겨울이 오면 추워지면서 자동차에도 여러가지 문제가 발생한다.


겨울용와이퍼,스노우타이어,스노우체인교체, 히터, 배터리, 부동액, 워셔액 등등 눈이 오거나 혹한이 오기전에 미리 미리 점검하고 준비해야 사고시 바로 대처를 할 수 있다.


겨울이 시작되면 먼저 차랑 점검을 받아두면 훨씬 좋게지만 사정이 여의치 않을땐 그래도 미리 조금씩이라도 준비해 두면 좋을거 같다.  




1. 겨울용 와이퍼를 준비 한다.


   겨울용 와이퍼에는 눈이 얼어 붙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고무가 있어서 편리하다고 한다. 겨울용 와이퍼를 사용한다고 해도 앞유리에 눈이 쌓이면 얼어버리면 와이퍼 작동이 힘들어지니까 일기예보에서 눈이 많이 온다는 예보를 듣게 되면 와이퍼를 세워두는 것도 좋다. 이것은 어디까지나 외부 주차시에 해당된다. 지하 주차장에 주차를 한다면 필요가 없다.


2. 타이어


   요즘에 나오는 우리나라 자동차는 출고시에 이미 사계절용 타이어라서 따로 스노우 타이어로 교체할 필요가 없다고 한다. 하지만 눈이 많은 지역으로 가야 할경우에는 따로 전문적인 스노우 타이어를 장착하는게 더 좋다고 한다. 

  아무래도 스노우타이어는 눈길이나 빙판길에서 스노의 타이어의 홈이 굵고 길게 나면서  뛰어난 접지력을 발휘하기 때문에 미끄러짐을 방지하기 때문이다.  스노우 타이어를 장착했다고 하더라도 일단 눈이 많이 와서 빙판길이라면 최대한 주행속도를 줄여서 서행하고 급가속이나 급제동을 하지 않도록 하는게 좋다.

 타이어로 인한 사로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한달에 1번이상 점검하라는데 그런사람들이 어디 있을까? 그러니 자가 점검이라도 자주 해주자. 

 균열된곳이 있는지? 마모 한계 1.6mm 미만인지 아닌지? 확인해서 교체 주기가 되면 바로 교체해주는 것이 좋다

3. 스노우 체인교체

   눈이 너무 많이 오는날 스노우 타이어가 없다면 스노우 체인이라도 장착을 하는것이 안전운전에 도움이 되므로 스노우 체인 장착방법을 알아 두는 것이 좋다


 전륜 구동차의 경우에는 앞바퀴에, 후륜구동차의 경우에는 뒷바퀴에 장착하여 준다.

우리나라 내수로 출시되는 차량은 전륜차량이 많지만 후륜차도 요즘에는 많으니 장착전 본인 차량에 대해서 한번더 확인해보는 것이 좋다.

4륜구동차 같은 경우에는 기본 구동축이 있는 부분에 장착하여준다.

아무리 스노우 체인을 장착하였을때는 속도는 저속으로 해서 40키로 이하로 운행하는게 좋다. 특히 코너를 돌때 최대한 속도를 늦춰야 체인의 파손을 줄일수 있다.

스노우 체인은 눈이 녹고나면 바로 벗겨내어 물기를 제거후 완전히 말려 녹이 슬지 않도록 해준다. 우레탄 스노우체인은 따로 방청제를 안 뿌려도 되지만 사슬형체인이라면 방청제를 뿌려 보관해주는 것이 낫다.

   요즘에는 쉽게 장착 가능한 원터치 체인도 있는데 미리 구동 바퀴에 어댑터를 장착해두면 언제 어디서나 쉽게 붙일수 있다. 원터치 체인 어댑터를 설치하기 위한 것들은 대부분 구입하는 구입처  공업사에서 해주는 경우가 많다.


스프레이 타입 방식의 체인도 있는데 눈길에서의 접지력이 높지만 제동력의 한계가 있어 30키로 이상의 속도를 내면 효과가 많이 떨어지게된다. 그리고 효과의 지속시간도 떨어져서 10키로 이상일때는 사용하지 않는게 낫다. 스프레이 타입은 당장 스노우체인이 없어 임시방편으로 급하게 필요할경우에 사용한다는 점을 잊지 말자.


4. 겨울철 자동차 히터 작동

 겨울철에는 자동차에 타면 바로 히터 부터 틀게 되는데 그렇게 하면 엔진에 공급되어야 할 열들이 거의 방출되어 오히려 따뜻한 바람이 나오는 시간이 지연이 된다고 한다.

차라리 시동을 걸자마자 히터에서 따뜻한 바람이 나오게 하고 싶다면 시동을 걸자마자 계기판의 엔진 온도계 바늘이 중간에 올때까지 기다리고 히터를 가장 강하게 틀어주면  더 빨리 차안의 온도가 올라 간다고 한다.


자동차의 히터를 켰는데 달콤한 냄새가 난다면 부동액 유출을 의심해봐야 한다고 한다. 운행에 지장을 주는 것은 아니나 그 상태로 계속 운행을 하면 건강에 좋지 않으니 점검을 받고 수리를 해주는게 좋다.


 겨울철에 춥다고 주행중 환기를 하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 그렇게 하면 차안이 너무 건조해져서 호흡기 질환이 오거나 두통이 오는등 여러가지 건강상 문제가 발생할수 있으므로 아무리 춥더라도 자동차의 창문을 열어 신선한 공기를 유입시켜 환기를 시켜 주는게 좋다




5. 자동차 배터리


 자동차 배터리는 추위에 매우 약하기 때문에 혹한이 온다는 일기 예보가 있을경우 미리 헌옷이나 수건으로 배터리를 감싸 보온해 주면 좋다. 그리고 추위로 인하여 자동차의 시동일 잘 걸리지 않을때 무리해서 시동을 걸면 자동차 배터리의 수명을 단축시키므로 먼저 시동이 걸리지 않는 이유를 확인해보고 다시 시도하는게 좋다. 만일 배터리 주변에 녹이 있어 접촉이 불량할 경우엔 그 원인 제거를 위하여 사포나 작은 쇠브러시로 녹을 긁어 없애고 주변을 정리해준다. 그리고 추운날에는 블랙박스도 잘 고장이 난다고 하니 오랫동아 자동차를 외부에 주차할 경우 아예 전원을 꺼두는 게 낫다. 

차량을 장기간 운전하지 않았다면 출발전 배터리를 완전 충전해주는 것이 좋다.

배터리는 한번 방전되면 계속 방전될 수 있으므로 평소에 관리를 잘해주다.


6. 자동차 시동


 아주 추운날 시동이 잘 걸렸다고 해도 바로 출발하면 자동차 엔진과 부품들에  무리가 갈수 있으므로 2~3분 정도 공회전을 해서 예열을 한후 출발하는게 나은데  공회전을 5분이상 넘지 않도록 해주는것이 좋다. 하지만 아주 추운날에는 평소보다 조금더 예열을 해서 엔진이 충분히 부드러워지면 출발 시키는게 좋다.


7. 각종 보충액


 자동차 유리를 깨끗하게 할 워셔액은 항상 충분히 채워 두자. 겨울철 워셔액은 유리를 깨끗하게 닦아주는 기능외에 결빙도 방지해주므로 여유분으로 1병정도 차에 비치해 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일반 워셔액이나 물이 들어있는 워셔액을 추운 겨울날에 그냥 사용하면 워셔액 탱크가 얼어 파손되거나 펌프 모터가 고장날수도 있고 일반용을 그대로 차에 뿌리는 즉시 바로 얼어 버려서 큰 사고 가 날수 있으므로 반드시 사계절용인지 확인후 사용해주어야 한다.

사계절용이지 알 수가 없다면 그냥 과감히 사용을 포기 하는게 낫다.

 

자동차 부동액은 낮아진 기온에 자동차 엔진이 동파 되지 않도록 해주고 자동차 라디에이터나 관련 부품들의 부식을 예방해주므로 항상 체크해주자. 여름철에 보충을 해주었다면 부동액의 농도가 다를수 있으니 점도를 체크후 보충해주는 것이 좋다.

겨울철에는 물과 50:50 비율로 조절해주는게 좋다. 물과 혼합하지 않고 부동액만 주입시에는 오히려 부동액의 점도가 높아져서 다른 부작용이 생길수 있으므로 되도록 비율을 지켜서 주입해주자. 

8. 자동차 앞유리에 눈이 많이 쌓였을 경우


 폭설로 인하여 앞유리에 눈이 많이 쌓이고 얼었을경우 대충 눈을 치운뒤 자동차의 히터를 앞유리쪽으로 향하게 한 후 어느정도 녹으면 살살 긁어내는게 좋다.갑자기 뜨거운 물을 붓게되면 차유리가 상할수 있으므로 조심하는게 좋다. 폭설이 예상될때는 미리 앞유리에 신문이나 종이등으로 덮어주면 성에가 덜 끼고 눈이 많이와서 쉽게 치울수 있다.


겨울철 준비물 - 스노우체인, 김서림 방지제, 손전등, 작은 삽, 작업용 장갑, 점프케이블, 성에(얼음)제거기, 겨울철용 워셔액, 구급상자, 여분의 부동액, 보온을 위한 여분이 옷등등






댓글
댓글쓰기 폼